";
 
기사제목 고신대병원, AI 기반 의료 기술사업화 공동연구 착수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고신대병원, AI 기반 의료 기술사업화 공동연구 착수

기사입력 2020.01.23 20:48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협약식.jpg
 
[아이팜뉴스] 고신대복음병원(병원장 최영식)이 부경대학교 4차 산업혁명 혁신 선도단, 고신대학교 지역거점 혁신형 의사과학자 연구사업단과 함께 에이엠스퀘어(주)와 지난 22일 장기려기념 암센터 대회의실에서 인공지능(AI) 기반 의료 기술사업화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의료, 질병, 암 관련 인공지능 기반 의료 진단 보조 솔루션을 개발하고, 에코델타 스마트시티 헬스 클러스터 인공지능 기반 실증 사업을 동시에 진행하게 된다. 특히 고신대병원에서 이미 진행하고 있는 아프리카와 페루 등에서의 자궁경부암 조기 검진 사업과 필리핀, 베트남, 캄보디아에서의 갑상선 암 초음파 조기 검진 사업에 에이엠스퀘어의 기술을 접목시켜 인공지능 기반 의료 기술사업화를 위한 다양한 공동연구도 함께한다.

이날 협약을 주도한 고신대병원 옥철호 대외협력실장은 “지역거점형 혁신의과학자 사업과 함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접목해 에코델타 스마트시티에 맞는 의료와 질병 극복을 위한 또 하나의 사업을 함께하게 돼 기쁘다”고 밝혔다.

최영식 병원장은 “바쁜 일정 가운데서도 많은 시간을 할애해 에이엠스퀘어 임원진과 오랜 시간 대화를 나누면서 고신대병원은 최적화된 인공지능과 알고리즘을 만들 수 있는 환경을 이미 갖추었다”며 “만성병, 노인질환, 특히 암 관련 인공지능의 개발과 실증 사업을 통해 세계를 선도해 나가는 회사와 병원이 돼 달라”고 말했다.

인공지능은 빅데이터를 활용해 기존의 의료진보다도 더 정확한 진단과 치료 나아가 신약과 기술개발의 시대를 열게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분야다. 고신대병원은 지난해 말 포스텍, 유니스트, 부경대와 협약을 통해 에코델타시티 내에 조성되는 헬스클러스트 사업을 위한 연구와 실증중심의 정밀의학 구현을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을 경주하고 있다.
<저작권자ⓒ아이팜뉴스 & www.ipharm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서울시 강북구 한천로 1127, 501호(수유동, 성은빌딩) 아이팜뉴스 | Tel 02-2277-1771, 02-955-2016 | Fax 02-2277-6776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아 01474 | 등록일자 : 2011년 1월 12일 | 발행일자 : 2011년 4월 7일
  • 발행인 : 강희종 | 편집인 : 이영복 | 청소년보호책임자 : 노의근 | 이메일 : news@ipharmnews.com
  • Copyright © 2011-2017 ipharmnews.com all right reserved.
아이팜뉴스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